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페이지 위치

> 빛들도서 > 사서추천도서


사서추천도서


사서추천도서 글보기
제목 10월 사서추천도서<소년이 온다>
작성자 김나리 작성일 2018-10-22 오후 4:44:31 조회수 350


 소년이온다

 <문학>

 소년이 온다

 ㆍ저자사항  한강 지음

 ㆍ발행사항 창비, 2014

 ㆍ청구기호 813.6-한225ㅅ

 ㆍ소장자료형태

    점자도서, 오디오북(WEB, CD), 전자도서

* 본 도서관에서는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도서, 오디오북, 전자도서를 소장하고 있습니다.

-- 책소개



고통스럽게 되살려낸 5월 광주

한국인 최초 맨부커상 수상작가 한강의 여섯 번째 장편소설 『소년이 온다』. 1980년 5월 18일부터 열흘간 있었던 광주민주화운동 당시의 상황과 그 이후 남겨진 사람들의 이야기를 들려주는 소설이다. 2013년 11월부터 2014년 1월까지 창비문학블로그 ‘창문’에서 연재했던 작품으로 지금까지의 작품세계를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가를 받았다. 철저한 고증과 취재를 통해 저자 특유의 정교하고도 밀도 있는 문장으로 계엄군에 맞서 싸우다 죽음을 맞게 된 중학생 동호와 주변 인물들의 고통 받는 내면을 생생하게 그려냈다.

중학교 3학년이던 소년 동호는 친구 정대의 죽음을 목격한 이후 도청 상무관에서 시신들을 관리하는 일을 돕게 된다. 매일같이 합동분향소가 있는 상무관으로 들어오는 시신들을 수습하며 주검들의 말 없는 혼을 위로하기 위해 초를 밝히던 그는 시신들 사이에서 친구 정대의 처참한 죽음을 떠올리며 괴로워한다.

그리고 그날, 돌아오라는 엄마와 돌아가라는 형, 누나들의 말을 듣지 않고 동호는 도청에 남는다. 동호와 함께 상무관에서 일하던 형과 누나들은 5·18 이후 경찰에 연행되어 끔찍한 고문을 받으며 살아 있다는 것을 치욕스러운 고통으로 여기거나 일상을 회복할 수 없는 무력감에 빠진다. 저자는 5·18 당시 숨죽이며 고통 받았던 인물들의 숨겨진 이야기를 들려주며 그들의 아픔을 어루만진다. 2017년 이탈리아의 권위 있는 문학상인 말라파르테상 수상작으로 선정되었다.

당신들을 잃은 뒤, 우리들의 시간은 저녁이 되었습니다.
우리들의 집과 거리가 저녁이 되었습니다.
더이상 어두워지지도, 다시 밝아지지도 않는 저녁 속에서 우리들은 밥을 먹고, 걸음을 걷고 잠을 잡니다.(79면)

당신이 죽은 뒤 장례식을 치르지 못해,
내 삶이 장례식이 되었습니다.(99면)


-- 목차

1장 어린 새
2장 검은 숨
3장 일곱개의 뺨
4장 쇠와 피
5장 밤의 눈동자
6장 꽃 핀 쪽으로
에필로그 눈 덮인 램프

[등록된 댓글 0개가 있습니다.] [표시형식은 번호,내용,올린사람,올린시간 순 입니다.]


현재페이지 1/1

사서추천도서 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7 9월의 사서추천도서<오페라-라 트라비아타/라보엠/카르멘/피가로의 결혼> 이용주 18-08-27 384
6 8월의 사서추천도서<나는 죽음이에요> 김현지 18-08-01 390
5 7월의 사서추천도서<무례한 사람에게 웃으며 대처하는 법> 김나리 18-07-11 431
4 6월의 사서추천도서<엘리베이터에 낀 그 남자는 어떻게 되었나> 이용주 18-06-01 465
3 5월의 사서추천도서<그래도 괜찮은 하루> 김현지 18-05-04 477
2 4월의 사서추천도서<제주4·3을 묻는 너에게> 김나리 18-04-09 479
1 3월의 사서추천도서<동물농장> 이용주 18-02-28 622
사서추천도서 즐겨찾기추가